2024.07.16 (화)

  • 흐림동두천 24.0℃
  • 흐림강릉 24.7℃
  • 서울 25.4℃
  • 천둥번개대전 22.7℃
  • 흐림대구 24.6℃
  • 울산 24.0℃
  • 흐림광주 25.2℃
  • 부산 23.4℃
  • 흐림고창 26.9℃
  • 구름많음제주 28.4℃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2.9℃
  • 구름많음강진군 25.4℃
  • 흐림경주시 24.5℃
  • 구름많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한국의 OSMU, 그 중심의 ‘웹툰’

웹툰의 영화화와 드라마화

OSMU란 One Source Muiti-Use의 약자로 하나의 콘텐츠를 여러 영역으로 확대하여 사용하는 것을 말한다. 보통 소설이나 만화를 하나의 콘텐츠로 선택하여 드라마, 영화, 뮤지컬, 캐릭터 상품 등으로 확대한다.

 

디즈니의 대표 캐릭터인 미키마우스는 OSMU의 대표적인 예시이다. 미키마우스는 1928년에 등장했지만, 아직도 관련 캐릭터 상품이 꾸준히 나오고 있다.

 

 

한국도 OSMU를 적극적으로 활용해왔다. 영화 <타짜>와 드라마 <궁>은 만화를 기반으로 만들어졌고 온라인 게임 <리니지>, <바람의 나라>도 만화를 기반으로 한 온라인 게임이었다.

 

현재는 만화보다 웹툰을 활용한 다양한 작품이 나오고 있다. 스마트 기기의 대중화로 인해 웹툰이 발전할 수 있었기 때문이다.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 <신과 함께>, 드라마 <미생>,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이태원 클라쓰> 등이 웹툰을 기반으로 한 한국 OSMU의 대표적인 예시이다.

 

현재 JTBC에서 방영 중인 <쌍갑포차>도 웹툰이 원작이며 네이버 웹툰의 <간 떨어지는 동거>, <연애혁명>도 드라마로 제작될 예정이다. 그런데 이렇게 웹툰을 기반으로 한 영화, 드라마가 계속해서 제작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그 이유는 간단하다. OSMU는 웹툰, 소설 등 이미 검증된 이야기를 활용함으로써 위험부담을 줄일 수 있고 원작의 인지도를 통해 관객과 시청자의 관심을 끄는 데 유리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모든 OSMU가 흥행에 성공하는 것은 아니다. 2018년 네이버의 인기 웹툰 <여중생A>는 영화로 제작된 후 혹평을 받았다.

 

영화 <여중생A>가 혹평을 받았던 가장 큰 이유는 웹툰이 영화로 제작되는과정에서 많은 각색과 변화가 일어났기 때문이다. 원작과는 다른 방향성에 관객은 크게 실망했다.

 

<여중생A>는 영화화되며 캐릭터의 정체성을 잃었다. 주인공의 심리에 집중했던 원작과는 달리 특정 사건에 집중한 영화는 서로 다른 작품이라고 봐도 무관할 정도로 방향성이 달랐다.

 

웹툰의 영화화, 드라마화 과정에서 가장 중요시해야 하는 것은 원작을 훼손하지 않는 선에서의 각색이다. 웹툰과 영화, 드라마는 각각의 매체의 차별적 특성이 있으므로 제작 방식에서 변화가 생길 수밖에 없다.

 

그러나 언제나 변화는 원작에 충실한 채로 이루어져야 한다. 관객과 시청자는 원작의 내용을 기대하고 있는 것이지 완전히 새로운 작품을 기대하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웹툰을 영화로 제작할 것인지, 드라마로 제작할 것인지도 중요한 선택 사항 중 하나다. 영화는 2시간 남짓 되는 시간 안에 발단, 전개, 위기, 절정, 결말의 모든 내용을 보여주어야 한다. 하지만 드라마는 비교적 긴 시간 동안 내러티브(이야기의 전개)를 보여줄 수 있다.

 

현재 한국의 OSMU 시장은 넓게 확대되고 있고 활발한 추세다. OSMU의 과정에서 제작사는 인기 작품을 제작하여 흥행을 보증하려는 태도보다는 어떻게 하면 웹툰의 장점을 극대화하고, 어떻게 하면 웹툰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을지 생각해야 한다.

 

이러한 점을 고려한다면 한국의 OSMU 시장은 지금보다 더 발전하고 성장할 수 있을 것이다.

프로필 사진
이승미 기자

안녕하세요 이승미입니다. 정확하고 신속한 기사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호남대 치위생학과, 일본 오사카 현지 치과·기업체 탐방
호남대학교는 치위생학과 학생 5명으로 구성된 ‘치아리더’팀(팀장 김나연)이 7월 1일부터 6일까지 일본 오사카에서 '세계교육기행 프로그램'을 수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세계교육기행에는 치위생학과 학생 5명(김나연, 양혜민, 오구름, 김영민, 이윤주)과 인솔자로 강정인 교수가 참여했다. 호남대학교 대학혁신사업단에서 주관하는 ‘2024 세계교육기행’은 학생 주도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이 직접 기획, 해외에서 전공과 관련된 다양한 분야의 체험 및 학습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글로벌 현장학습 프로그램이다. ‘치아리더’팀은 대학혁신사업단의 ‘2024 세계교육기행’에 선정돼 탐방에 나섰으며 ▲일본 치과의료 시스템 파악 ▲일본 구강위생관리용품 체험 ▲진로 설계 범위 확대 및 구강보건 중요성 홍보를 목표로 설정했다. 탐방팀은 오사카에서 치과 및 기업체 탐방 및 구강건강 관련 홍보활동을 전개했다. 국내 치과 종합 솔루션 기업인 오스템임플란트 오사카 법인을 방문했다. 이외에도 교토에 위치한 GC Japan dental station을 방문하여 선진화된 일본 구강위생관리용품에 대해 설명을 듣고, 직접 만져보고 체험했다. 오사카 유니버셜 스튜디오에서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구강

배너
배너







배너
배너